‘아는 형님’ 김동현, 강호동에 “나보다 머리 안 좋은 것 같다” 도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김동현(왼쪽부터), 지코/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김동현/사진제공=JTBC

격투기 선수 김동현이 JTBC ‘아는 형님’에서 강호동을 포효하게 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과 가수 지코가 출연한다. 두 사람은 교실 입성과 동시에 형님들을 향해 선전포고를 했고 교실은 흥분의 도가니가 됐다. 특히 지코는 양 손목에 찬 시계를 자신만만하게 드러내며 설욕전을 제안했다.

김동현은 강호동을 대결 상대로 찍었다. 그는 시작부터 강호동에게 “나보다 머리가 안 좋은 것 같다”는 강력한 도발 멘트를 날렸다. 김희철은 김동현에게 “강호동과 1대 1 대결도 자신 있냐”고 물었고, 김동현은 “그렇다”고 대답했다. 이유는 “평생 동안 격투 기술을 익혔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믿었던 체육동생의 도발에 강호동은 거친 포효를 하며 야성미를 드러냈다. 결국 두 사람은 몸의 대화를 나누며 정면 승부를 펼쳤고, 흥미진진한 결과에 모두 집중했다.

강호동과 김동현의 정면 승부는 오는 28일 오후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