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양세형X양세찬 형제 동반 출격…웃음폭탄 예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양세형·양세찬 형제/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양세형·양세찬 형제/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양세형·양세찬 형제가 ‘미운 남의 새끼’로 재출격한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양세형, 양세찬 형제가 오랜만에 휴일을 맞이해 캠핑을 떠난다. 지난 방송에서 ‘형제 대첩’을 벌이며 폭소를 자아냈던 두 사람. 이번에도 시작부터 의견 충돌이 일어나며 쉽지 않은 여정이 될 것을 예고했다.

형 양세형은 마트에 들러 장을 보는 동안에도 야무진 살림꾼 면모를 뽐내 모벤저스로부터 “여자들보다 더 잘 안다”는 칭찬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평소 낚시를 즐기는 낚시꾼답게 낚시에 대해서도 해박한 지식을 자랑했다.

반면 동생 양세찬은 뭐든지 형보다 살짝 어설픈 모습으로 녹화장에 탄식을 불러일으켰다. 사실 이 여행은 양세찬이 고생한 형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것. 형한테 몸만 오라고 한 상황이었지만 갈수록 모든 일이 양세형의 진두지휘 하에 진행됐다. 그러나 이후 믿기지 못할 양세찬의 반전 역전극이 펼쳐졌다.

양세형·양세찬 형제의 좌충우돌 캠핑 대전은 오는 29일 오후 밤 9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