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랑’ 한효주 “‘미션임파서블6’과의 대결? 쉽지 않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인랑'에서 임중경(강동원)의 마음을 흔드는 미스터리한 인물 이윤희 역을 맡은 한효주/ 사진제공=워너브라더스코리아(주)

‘인랑’에서 임중경(강동원)의 마음을 흔드는 미스터리한 인물 이윤희 역을 맡은 한효주/ 사진제공=워너브라더스코리아(주)

영화 ‘인랑’의 한효주가 ‘미션임파서블: 폴아웃’ 과의 경쟁에 대해 “쉽지 않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26일 서울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배우 한효주를 만났다. 그는 ‘인랑’에서 죽은 섹트 소녀의 언니인 이윤희 역을 맡아, 임중경(강동원)의 마음을 흔드는 미스터리한 인물로 등장한다.

한효주는 ‘인랑’이 개봉 첫 날 톰크루즈 주연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에게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내 준 것에 대해 “그래도 한국영화 박스오피스는 1위를 했다”고 웃어 넘겼다.

이어 “여름시장에 쉽지 않은 대결이다”라며 “긴 시간동안 많은 분들이 고생해 만든 영화다. 저 또한 새로운 각오로 열심히 찍었다. 좋게 봐 주셨으면 좋겠다. 관객분들이 힘을 주셔야 한다”고 당부했다.

‘인랑'(김지운 감독)은 남북한이 통일 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 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을 배경으로 한다. 경찰 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절대 권력 기관 간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대라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담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