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남아, 유닛 ‘타지혁’ 출격…반전의 정통 발라드 ‘기다리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열혈남아 / 사진제공=레인보우엔터테인먼트

열혈남아 / 사진제공=레인보우엔터테인먼트

아이돌 그룹 열혈남아가 유닛 ‘열혈남아(타지혁)’으로 26일 컴백한다.

열혈남아(타지혁)은 열혈남아의 멤버 타로, 지산, 규혁으로 이뤄진 유닛 그룹으로, 새 앨범 ‘기다리다’를 들고 돌아왔다.

‘기다리다’에는 동명의 타이틀곡과 ‘너의 계절’, 총 2곡으로 수록됐다.

‘기다리다’는 신화, 제국의 아이들, 업텐션 등 유수 아이돌 그룹과 작업한 플레이사운드의 박상준, 유종운이 작곡한 곡으로 애절한 멜로디에 이별의 아픔과 기다림을 표현했다.

‘너의 계절’은 유키스, 카라, 걸스데이 등 수많은 아티스트들의 곡을 작곡 및 프로듀싱한 프로듀서 젠틀맨을 선두로 정준영, 어반자카파 등 스타 작곡가 차승민, 이지훈이 열혈남아를 위해 완성한 곡이다. 어쩔 수 없이 사랑하는 여성을 보내야만 했던 한 남자가 상대를 잊지 못하고 그리워하는 내용을 계절이라는 단어로 표현했다.

청량한 사운드가 주를 이루는 여름 신곡의 홍수 속에서 열혈남아(타지혁)이 선보이는 정통 발라드는 많은 이들에게 위로로 다가올 것이다.

열혈남아는 최근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유닛’에 참여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준 마르코가 있는 그룹으로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 ‘부릉부릉’으로 데뷔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