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하준, ‘최고의 이혼’ 캐스팅…배두나 ‘썸남’으로 등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위하준

위하준 / 사진제공=엠에스팀엔터 

배우 위하준의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가 “위하준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에 캐스팅됐다”고 26일 밝혔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로맨스 코미디다. 앞서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 등이 합류를 확정해 기대를 모았다.

위하준은 극 중 ‘임시호’ 역을 맡았다. 임시호는 홍대 클럽에서 밴드의 리드 보컬로 활동하는 가수로 한때 홍대 바닥에서 히트곡을 내며 전성기를 누렸던 인물이다. 평범해도 열성적이고 사소한 이야기에도 잘 감동하는 본성적으로 착한 남성이다. 극중 배두나(강휘루 역)의 ‘썸남’임과 동시에 차태현(조석무 역)과도 각기 다른 사연으로 엮이게 된다.

앞서 위하준은 6월 영화 ‘걸캅스’에 악당 4인방의 리더 ‘정우준’에 캐스팅 된 데 이어, ‘섬총사2’의 달타냥으로 예능에서도 활약 중이다. 상반기에는 영화 ‘곤지암’과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누나’에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