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사랑’ 윤소희, 따라하고 싶은 처피뱅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윤소희/ 사진제공=(주)그랑앙세

윤소희/ 사진제공=(주)그랑앙세

MBN 수목드라마 ‘마녀의사랑’의 윤소희가 과즙미 터지는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윤소희는 지난 24일 열린  ‘마녀의사랑’ 제작발표회에서 짧은 뱅헤어스타일로 변신한 모습을 선보여 주목 받았다. 더불어 그녀의 인스타그램 영상도 화제가 됐다.

영상 속 윤소희는 긴 펌 헤어에 깜찍한 처피뱅을 하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호수같이 맑고 큰 눈에 백옥같이 흰 피부가 인상적이다.

소속사 (주)그랑앙세에 따르면 “윤소희가 달콤살벌 마녀 ‘강초홍’ 역을 위해 늘 고수해오던 긴 앞머리를 싹뚝 자르는 과감한 변신을 시도했다”고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윤소희가 인간 세상 속에서 정체를 숨긴 채 진정한 사랑을 찾는 마녀라는 이색적인 캐릭터 설정에 시청자들의 공감을 사기 위해 연기적으로도 많은 고민과 연구를 했다. 앞으로 윤소희가 그려낼 ‘초홍’과 ‘마녀의 사랑’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마녀의사랑’은 오늘(25일) 오후 11시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