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日 오리콘 주간 해외 음반 차트 1위·美 빌보드 월드 음반 3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세븐틴 음반 차트 캡처.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 음반 차트 캡처.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국내외를 아우르며 인기몰이 중이다.

세븐틴은 지난 16일 다섯 번째 미니음반 ‘유 메이크 마이 데이(YOU MAKE MY DAY)’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어쩌나’로 활동을 시작했다. 유쾌하고 청량한 매력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이번 음반으로 일본 음반 집계 사이트인 오리콘 차트 7월 3주차(7월 16일~7월 22일) 해외 음반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오리콘 전체 종합 음반 주간 차트에서는 4위를 기록했다. 해외 가수로는 물론 K팝 가수로서 최고 순위다. 아울러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 HMV에서는 온라인 음반 판매 종합 주간 차트(7월 18일~7월 24일) 2위를 거머쥐는 등 일본에서의 인기를 입증했다.

‘YOU MAKE MY DAY’는 일본 타워레코드와 HMV 온라인 음반 판매에서 데일리 정상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에서도 세븐틴의 이번 컴백을 조명했다. 25일 기준으로 월드 음반 차트에서 3위에 올랐다. 국내외를 오가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