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오하영 주연 ‘사랑, 시간에 머물다’ 오늘(25일) 첫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에이핑크 오하영/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에이핑크 오하영/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이핑크(Apink)의 오하영이 완전체 활동 후 연기자로 돌아왔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25일 “오하영 주연의 ‘사랑, 시간에 머물다’가 오늘(25일) 네이버 TV와 V앱을 통해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고 밝혔다.

‘사랑, 시간에 머물다’는 다양성 영화를 지원하는 다나플릭스가 소극장을 통해 먼저 영화로 선을 보여 화제를 모았다. 제작사에서 최근 작품을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서도 공개하기로 결정하면서, 오하영은 에이핑크 완전체 활동 후 연기자로서 팬들을 다시 만나게 됐다.

오하영 '사랑 시간에 머물다'/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오하영 ‘사랑 시간에 머물다’/ 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이 작품은 지난 2월 방영한 ‘사랑, 기억에 머물다’의 후속작으로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탄생하게 된 작품이다. 배우의 꿈을 이룬 유하리(오하영 분)와 그의 연인 노진우(고윤 분) 앞에 펼쳐지는 새로운 에피소드로, 타임슬립을 통해 깨닫는 운명과 사랑을 담은 로맨스물이다.

오하영은 전작에 이어 주인공 ‘유하리’ 역을 맡았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는 오하영만의 독보적인 미모와 청순함, 여기에 더욱 발전한 연기력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오하영은 KBS2 ‘그녀를 찾아줘’에서 처음 연기를 펼쳐 국내와 해외 100개국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었으며, 첫 주연작인 ‘사랑, 기억에 머물다’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얻었다.

‘사랑, 시간에 머물다’는 오늘(25일)부터 6일간 오후 10시에 네이버 TV와 V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