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마마무 화사, 또 한 번 대낮 곱창 먹방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끼줍쇼' 화사/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화사/ 사진제공=JTBC

마마무 화사가 JTBC ‘한끼줍쇼’에서 또 한 번 대낮 곱창 먹방을 선보인다.

25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는 마마무의 화사와 솔라가 밥동무로 출격해 동대문구 장안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이날 화사와 솔라는 대낮부터 곱창 가게로 향했다. 특히 화사는 이경규와 강호동을 만나기전부터 ‘곱창 먹방’을 선보여 시선을 끌었다.

이경규와 강호동은 뜨거운 태양이 내리쬐는 거리에서 홀로 곱창을 먹고 있는 화사를 발견했다. 뒷모습을 본 강호동은 “낮에 혼자서 스웩(swag)”이라고 감탄했다가, 이내 밥동무 화사임을 눈치 채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화사는 남다른 표현력으로 또 한번 ‘감성왕’ 강호동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장안동 주택가를 탐색하며 청포도 등 탐스럽게 익은 과일 나무를 발견한 강호동은 발걸음을 멈추고 풍경 감상에 나섰다. 강호동의 옆에 멈춰 선 화사는 동네의 풍경을 바라보며 ‘밀라노 스타일’이라며 감탄했다. 이에 강호동이 “화사는 밀라노 가봤어?”라고 묻자 “안 가봤어요”라고 당당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화사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혼자 곱창을 먹는 모습을 공개해 ‘곱창 신드롬’을 일으켰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