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애하는 판사님께’ 권나라, “시원하게 해 줄 드라마가 옵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권나라 / 사진제공=판타지오

권나라 / 사진제공=판타지오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 연출 부성철)’에 출연하는 배우 권나라가 첫 방송을 앞둔 소감과 함께 본방 사수 독려 사진을 25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권나라는 ‘친애하는 판사님께’ 1회 대본을 들고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다.

권나라는 소속사 판타지오를 통해 “너무나도 좋으신 감독님, 작가님, 선배님 그리고 스탭분들과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하고 있습니다. 즐거운 마음으로 열심히 촬영하고 있는 만큼, 올 여름 분명 시청자 여러분들을 시원하게 해 드릴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밝혔다.

권나라는 극 중 한수호(윤시윤)의 전 애인이자 아나운서인 주은 캐릭터를 맡았다. 화려한 외모 만큼이나 메인 뉴스 앵커 자리를 호시탐탐 노리는 욕망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권나라는 SBS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를 통해 첫 정극 연기에 도전한 이후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존재감을 보여줬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이날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