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10대 위한 오디션 ‘언더나인틴’ 11월 첫 방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언더나인틴' 티저/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언더나인틴’ 티저/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MBC가 새로운 오디션 프로그램 ‘크리에이브틴(틴에이저) 언더나인틴’(이하 ‘언더나인틴’) 방송을 오는 11월 첫째 주부터 시작한다.

‘언더나인틴’은 10대들을 위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오디션은 랩, 보컬, 퍼포먼스 3개의 분야로 나뉘어 진행된다. 각 분야 최고로 선정된 참가자들은 아이돌 데뷔를 준비하게 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기존의 아이돌 오디션과는 달리 참가자들만의 특화된 재능을 보여주는 데 집중한다. 참가자들은 ‘창의성’과 ‘우정’을 공동의 가치로 추구한다.

MBC는 ‘위대한 탄생’을 통해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실력파 뮤지션들을 대거 배출한 바 있다. 앞서 8월초 오디션 모집 첫 번째 티저를 선보인 후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한것으로 알려졌다.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중국까지 글로벌 오디션 진행도 준비 중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