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짠내투어’, ‘올해의 여행예능프로그램상’ 수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tvN

/ 사진제공=tvN

tvN ‘짠내투어’가 지난 24일 열린 2018년 ‘올해의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여행예능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

한국소비자포럼이 16년째 주관해 온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투표를 통해 한 해를 빛낸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하는 행사다. ‘짠내투어’는 380만표가 넘는 국내 소비자 투표와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올해의 여행예능프로그램 부문에서 ‘2018 올해의 브랜드’로 선정됐다.

‘짠내투어’의 연출을 맡은 손창우 PD는 “예능 프로그램을 하나의 브랜드로 인정해준 것에 감사하다”며 “계속해서 의미있고 ‘짠내’나는 여행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짠내투어’는 투어의 설계자와 평가자가 존재하는 이색 틀과 솔직한 여행지 경험 후기, 여행책에도 안나오는 팁 등이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하며 시청자의 호평을 얻고 있다.

지난 21일 방송된 33회에서는 고정으로 합류한 문세윤이 첫 설계자로 도전해 신선한 즐거움을 더했다. 이날 방송의 시청률은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3.6%, 최고 4.2%를 기록하고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순위에서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오는 28일 방송에서는 세윤투어가 계속되며 더욱 큰 재미가 이어질 전망이다.

‘짠내투어’는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