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X소유진, 가족관찰예능 ‘식구일지’ MC로 호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성주(왼쪽부터), 소유진/사진제공=채널A

김성주(왼쪽부터), 소유진/사진제공=채널A

김성주와 소유진이 채널A와 스카이티브이가 공동 제작·편성하는 가족 관찰 예능 ‘식구일지’의 MC로 확정됐다.

‘식구일지’는 일반인 4인 가족이 총 30일 동안 ‘매일 저녁 7시 무조건 함께 식사하라’는 미션을 수행하는 ‘7시 홈(Home)밥 프로젝트’다. 가족과 저녁을 함께 하기 힘든 도시 생활 속에서 ‘가족애(愛)’의 소중함을 돌아보고 ‘워라밸(Work & Life Balance)’ 문화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기획됐다.

김성주와 소유진은 실제로 각각 세 자녀의 아빠와 엄마다. 김성주는 “4인 가족이 매일 저녁 7시에 함께 모여 저녁식사를 한다는 내용이 요즘 시대에 정말 필요한 프로그램이라 생각해서 한 치의 망설임 없이 MC를 수락했다”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백종원씨와는 ‘골목식당’에서, 이번 ‘식구일지’에서는 소유진씨와 만나게 돼 더욱 의미가 깊다”고 소감을 말했다.

SNS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을 자주 공유하는 소유진은 “평소 우리 가족도 저녁밥을 먹으며 아이들과 대화를 많이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저녁식사가 주는 의미가 얼마나 소중한지 알기 때문에 방송을 보고 시청자 분들과 가족들에게 작은 변화가 생기면 좋겠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식구일지’는 8월 중 채널A와 스카이티브이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