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민우혁, JTBC ‘제3의 매력’ 합류…서강준·이솜과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민우혁. / 사진제공=큐로홀딩스컬처사업부

배우 민우혁. / 사진제공=큐로홀딩스컬처사업부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 박은영, 연출 표민수)에 출연한다. 배우 서강준, 이솜과 연기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제3의 매력’은 서로에게 빠진 온준영(서강준)과 이영재(이솜)의 연애 이야기를 다룬다. 민우혁은 극중 영재를 좋아하는 성형외과 전문의 신호철 역을 맡는다. 어떤 상황에서도 여유 있는 태도로 유연하게 대처하는 인물이다. 준영 역의 서강준과 극과 극의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아이다’ ‘레미제라블’ ‘프랑켄슈타인’ 등 다양한 뮤지컬에서 활약한 민우혁이 이번 드라마에서는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제3의 매력’ 제작진은 “민우혁이 연기할 신호철은 온준영과 이영재 사이에서 묘한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긴장감을 불어넣는 인물”이라며 “그동안 쌓아온 무대 장악력으로 이 작품에 신선한 힘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