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박준형 “김지혜 양악수술 병문안, 누군지 못 알아봐”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개그맨 박준형(윗줄 왼쪽) / 사진제공=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개그맨 박준형(윗줄 왼쪽) / 사진제공=KBS

개그맨 박준형이 아내 김지혜가 양악 수술을 했을 당시 그를 알아볼 수 없었다고 고백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3’에서다.

이날 방송은 ‘결혼은 잘한 짓이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개그맨 김진수와 박준형, 배우 함소원, 개그우먼 심진화가 출연해 결혼 전도사로 나선다.

앞선 녹화에서 박준형은 김지혜가 양악수술을 했을 당시 병문안을 갔던 일화를 전했다. 그는 “병실 문을 열고 들어갔더니 (붕대를 감아) 눈만 보이는 40명의 사람들이 동시에 날 쳐다봤다. 누가 김지혜인지 전혀 알아볼 수 없었다”고 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한동안 김지혜의 양악수술에 대해 이야기하던 박준형은 이내 수위 조절에 실패했음을 느꼈는지 “이 방송이 나가면 쫓겨날 것 같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또한 김지혜가 자신을 성형의 세계로 인도하려하지만 끝까지 성형을 거부하고 있다고도 말했다. 그 이유로 “집에 퓨어한(순수한) 사람이 한 명 정도는 있어야…”라며 말끝을 흐렸다. 끊임없는 폭로에 유재석은 “‘결혼은 잘한 짓이다’ 특집에 나온 것이 맞냐”고 지적해 또 한 번 폭소를 안겼다.

‘해피투게더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