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사랑’ 홍수아∙강은탁, 긴장감 넘치는 대면 현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끝까지 사랑’/사진제공= KBS2

KBS2 ‘끝까지 사랑’/사진제공= KBS2

 KBS2 ‘끝까지 사랑’(연출 신창석, 극본 이선희)에서 홍수아와 강은탁의 재회 현장이 공개됐다.

‘끝까지 사랑’ 제작진은 24일 홍수아와 강은탁의 긴장감 넘치는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에서 강세나(홍수아)는 자신의 귀국을 알리지 않았음에도 공항까지 마중 나온 옛 연인 윤정한(강은탁)을 피해 도망갔다. 윤정한은 도망가는 세나를 급히 쫓았지만 한가영(이영아), 한두영(박광현) 남매와 부딪쳐 결국 놓치고 말았다.

윤정한은 강세나를 회상하며 아직도 그리워했다. 강세나는 한두영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하는 등 정한을 완전히 잊은 듯 보였지만 극 말미 스스로 정한의  ‘화강유리’를 찾아갔다. 그녀의 의도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홍수아와 강은탁이 마주하는 모습이 담겼다. 강은탁은 분노가 담긴 눈빛으로 홍수아를 뚫어지게 바라보고 있지만 홍수아는 차가운 얼굴이다. 단호하게 돌아선 홍수아가 쌀쌀한 표정으로 앞을 향해 걸어가고 있다.

극 중 과거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는 윤정한과 조금의 미련도 남지 않은 듯 냉정한 강세나. 두 사람의 긴장감 넘치는 대면 현장은 24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끝까지 사랑’은 지극히 사랑했지만 어쩔 수 없이 이별한 이들이 하나뿐인 사랑을 지켜내고 끝내 행복을 찾아가는 사랑과 성공 스토리를 품은 가족 멜로 드라마다.

‘끝까지 사랑’ 2회는 이날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