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덕화·이경규 “알래스카편 재미 없으면 제작비 물어낼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도시어부' 이덕화-이경규/ 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 이덕화-이경규/ 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시어부’의 이덕화와 이경규가 알래스카에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 속 이덕화와 이경규는 알래스카의 광활한 자연 속에서 만세를 하며 활짝 웃고 있다. 빙하에 둘러싸여 있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해방감과 행복감이 느껴진다.

이경규는 알래스카로 출국하기 전 “촬영 자신 있느냐”는 질문에 “자신 있다. (재미 없으면) 제작비 물어내겠다”라고 호언장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8월 방송 예정인 ‘도시어부-알래스카 특집’에는 배우 장혁이 게스트로 출연해 도시어부들과 불꽃 튀는 낚시 대결을 펼친다. 특히 해외로 나선 이덕화, 이경규, 마이크로닷이 뉴질랜드에 이어 알래스카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