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결혼식’ 박보영 “사랑은 타이밍…작품 하면서 느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보영,너의결혼식

배우 박보영이 23일 오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너의 결혼식’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사진=이승현 기자

배우 박보영이 ‘사랑’에 대한 정의를 내렸다.

23일 오전 11시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너의 결혼식’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박보영, 김영광, 이석근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보영은 “첫사랑은 첫사랑일 뿐이다. 그래서 더 소중한 것 같다”고 밝혔다. 반면 김영광은 “첫사랑은 끝사랑”이라고 말했다.

이어 박보영은 “사랑은 타이밍이다. 이번 작품을 하면서 마음도 중요하지만 타이밍이 안 맞으면 아무리 좋아한다해도 이루어질 수 없다는 걸 느꼈다”고 했다.

박보영은 “이작품을 하게 된 것도, 김영광 오빠랑 호흡을 맞추게 된 것도 타이밍이 맞았기 때문이다. 모든 게 다 타이밍이다”라고 덧붙였다.

‘너의 결혼식’은 3초의 운명을 믿는 승희(박보영)와 승희만이 운명인 우연(김영광), 좀처럼 타이밍 안 맞는 두 사람의 다사다난한 첫사랑 연대기를 담은 작품이다. 8월 22일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