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라, 신곡 ‘더 세게(Harder)’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아우라 / 사진제공=㈜일공이팔

아우라 / 사진제공=㈜일공이팔

싱어송라이터 아우라가 22일 정오 신곡 ‘더 세게’를 발매했다.

‘더 세게(Harder)’는 빈티지 기타 리프와 신디사이저 루프가 리듬감을 주는 펑키 팝 장르다. 열정을 잃지 않고 항상 즐겁게 살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래퍼 스마일리($milli), 일본인 아티스트 B.E., 에이지가 합류했다.

이번 앨범은 메이크스타를 통해 팬들의 펀딩을 받아 제작된 앨범이자 아우라와 10년 넘게 함께 해온 프로듀서, 작곡가, 스타일리스트, 디자이너, 사진작가 등이 아우라를 위해 제작 과정에 참여한 앨범이다.

뮤직비디오 영상 후반부에는 메이크스타 펀딩에 참여한 팬들의 이름이 공개됐다.

아우라는 프로듀서 프라이데이와 함께 프로듀싱 듀오 ‘트로피캣’으로 활동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