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있을 家’ 박민지, 최면에 빠져 김경진과 웨딩마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진짜 있을 家' 박민지/사진제공=채널A플러스 ‘진짜 있을 家’ 캡처

‘진짜 있을 家’ 박민지/사진=채널A플러스 ‘진짜 있을 家’ 캡처

박민지가 채널 A플러스 웹드라마 ‘진짜 있을 家’에서 김동규가 건 최면술에 푹 빠졌다.

‘진짜 있을 家’에서 박민지는 BJ 및 피팅 모델로 생활전선에 뛰어든 야무진 또순이 강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 가운데, 당돌하고 똑 부러진 모습 뒤 허당 기질이 다분한 귀여운 캐릭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21일 방송된 ‘진짜 있을 家’에서 강빈(박민지 분)은 오빠 수빈(김동규 분)을 무시했다가 그가 건 최면술에 빠져 금사빠로 변신했다. 이어 강빈은 맹실장(김경진 분)에게 반해 적극적으로 다가가는가 하면, 가족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결혼식까지 밀어 부치는 등 사랑에 푹 빠진 여인의 모습을 드러냈다.

그동안 강빈은 맹실장을 못마땅하게 생각해왔다. 이에 최면이 풀리고 난 후 그와 결혼까지 생각했던 사실을 알게 된다면 과연 어떤 반응을 보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결혼식을 진행하던 강빈은 수빈의 또 다른 최면에 빠져 자신에게 다가오는 맹실장의 따귀를 때리기 시작했다. 그가 자신을 피해 도망가자 “맹실장님~”라며 뒤쫓아가는 등 180도 급변한 모습을 보였다.

‘진짜 있을 家’는 매주 토요일 오후 2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