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임수향X민경훈X김희철X차은우, 사각 관계의 전말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임수향/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임수향/사진제공=JTBC

‘핑크빛 썸’으로 화제가 됐던 임수향과 민경훈의 뒷 이야기가 JTBC ‘아는 형님’에서공개된다.

21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임수향과 차은우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임수향은 2016년 ‘아는 형님’ 출연 이후 정확히 100회만에 다시 찾아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달달한 ‘핑크빛 썸’의 기류를 형성했던 임수향과 민경훈의 이야기가 다시 한 번 화두에 올랐다. 김희철은 “당시 녹화 이후 임수향과 통화를 나눴다”며 두 사람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유했다.

하지만 막상 통화 내용이 밝혀지자, 형님들은 “오히려 김희철이 마음이 있었던 것 같다”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이에 갑자기 옆에 있던 차은우가 끼어들며 뜻밖의 사각 관계가 형성됐다.

이날 방송에는 수려한 외모로 ‘얼굴 천재’로 불리는 차은우가 등장하자 형님들의 감탄이 멈추지 않았다. 김영철은 차은우에게 “얼굴이 잘생기면 떡이라도 나오냐”고 물었다. 이에 차은우는 이와 관련된 실제 경험담을 전해 형님들을 놀라게 했다.

임수향·차은우·민경훈·김희철의 사각 로맨스는 21일 오후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