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이계인 “나랑 안 똑같아”…복면가수 성대모사에 호통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복면가왕' 새로운 복면가수들/사진제공=MBC '복면가왕'

‘복면가왕’ 새로운 복면가수들과 판정단/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밥 로스’의 질주를 막기 위해 새로운 복면 가수들이 등장해 듀엣 무대를 펼친다.

그동안 복면 가수들이 다양한 댄스 개인기를 선보여왔다. 22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 새로 출격한 복면 가수들은 아이돌 댄스, 한국무용 ‘삼고무’ 등 각종 춤 장르를 아우르는 다양한 댄스 개인기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판정단으로 자리한 이계인은 김구라를 뛰어넘는 ‘개인기 마에스트로’ 정신으로 복면 가수들의 개인기를 평가했다. 한 복면 가수의 ‘삼고무’ 개인기를 지켜보던 이계인은 “저 분을 존경하게 된다. 판정단들에게 픽 될 것”이라며 무한한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반면 각종 ‘이계인 성대모사’를 준비한 다른 복면 가수의 개인기에는 “하나도 안 똑같아!” “성대모사가 그게 뭐야!”라며 불호령을 내린 후 원조의 시범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이계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개인기는 무엇이었는지 22일 오후 4시 5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