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내년 초 군입대 계획…빅뱅의 빠른 컴백을 위해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가수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승리가 “내년 초 군 입대를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20일 오후 3시 서울 청담동 CGV 씨네시티 엠큐브에서 열린 솔로 첫 정규음반 ‘더 그레이트 승리(THE GREAT SEUNGRI)’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다.

승리는 “빅뱅의 막내로서 가장 어린 나이인데, 내년 초쯤에는 군대에 갈 예정이다. 구체적인 시기가 결정된 건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누구보다 빅뱅의 빠른 컴백을 바라고 있기 때문에 공백이 길어지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승리는 “빠른 시일 내에 빅뱅이 다시 모였으면 좋겠다. 팬들에게도 ‘빅뱅의 공백이 길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주고 싶다. 새로운 도약을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새 음반을 발표한다. 타이틀곡은 ‘셋 셀테니 (1, 2, 3!)’로, 프로듀서 테디가 작사·작곡을 맡았다. 록·팝 라인의 댄스 장르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