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시작부터 남다르다…걸그룹 최초 올림픽홀 데뷔 콘서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달의 소녀 데뷔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이달의 소녀 데뷔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LOONA)의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가 지난 19일 이달의 소녀 공식 팬카페를 통해 “오는 8월 19일 오후 5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홀에서 이달의 소녀가 첫 데뷔 단독 콘서트를 연다”고 밝혔다.

데뷔 단독 콘서트 예매 안내와 함께 공개된 포스터에는 어두운 은하수 속 빛나는 달의 모습이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며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또한 포스터에는 이달의 소녀의 첫 데뷔 콘서트명인 ‘루나벌스(LOONAbirth)’의 일시와 장소가 함께 담겨있다. 국내 걸그룹이 활동 이후가 아닌 첫 데뷔 콘서트를 상당한 규모의 공연장인 올림픽홀에서 여는 것은 처음이다.

이달의 소녀의 첫 데뷔 콘서트 ‘루나벌스(LOONAbirth)’에서는 2016년 10월 첫 번째 멤버 희진을 시작으로 올리비아 혜(Olivia Hye)까지 총 12명(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ViVi),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올리비아 혜)의 멤버를 약 1년 5개월에 걸쳐 공개한 이달의 소녀만의 다양한 퍼포먼스를 만나볼 수 있다.

이달의 소녀는 서울과 부산에서 데뷔 전 걸그룹 최초로 진행한 뮤직비디오 상영회 ‘씨네마 띠어리 – 업 앤 라인'(Cinema Theory – [Up & Line])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5월에는 이달의 소녀 ‘프리미어 그리팅 – 라인 앤 업'(Premier Greeting – Line & Up)이란 이름으로 2200석 규모의 팬미팅 티켓을 매진시키는 기록을 세웠다.

앞서 이달의 소녀는 공식 팬클럽 1기 모집을 완료했으며 공식 팬 클럽명인 ‘오빛(Orbit)’을 공개했다.

‘루나벌스(LOONAbirth)’는 오는 23일 오후 8시부터 12시까지 예스(YES)24를 통해 1기 공식 팬 클럽인 ‘오빛’을 대상으로 선예매를 한 뒤 26일 오후 8시부터 일반 티켓 예매를 시작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