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고유진 편, 민경훈 자진 출연..”떨어지는 건 내가 전문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JTBC '히든싱어5'

사진제공=JTBC ‘히든싱어5’

밴드 플라워의 고유진이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에 출연한다. 그를 위해 앞선 시즌에 출연한 원조 가수 김경호·김정민·민경훈 등이 지원사격한다. 오는 22일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고유진은 1999년에 밴드 플라워로 데뷔해 남성들의 응원과 인기를 끌었던 록발라드 보컬리스트다. 카스트라토 창법으로 주목받았다. 데뷔곡 ‘눈물’부터 ‘Endless’ ‘Crying’ ‘For you’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감성 록발라드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했다. 그뿐만 아니라 ‘걸음이 느린 아이’ 등 솔로 음반을 통해서도 다양한 장르를 소화해내는 보컬 역량을 인정받았다.

무엇보다 고유진은 최근 영역을 넓혀 뮤지컬 배우로도 활동하고 있다. 뮤지컬 ‘투모로우 모닝’ ‘파리넬리’ ‘마리아마리아’ 등의 작품을 통해 넓은 음역대를 넘나드는 가창력으로 활약 중이다.

20일 ‘히든싱어5’ 제작진에 따르면 고유진은 등장만으로 20, 30대 남성 방청객들의 호응을 자아냈다. 한 시대를 풍미하며 모든 남성들의 독보적인 애창곡 주인공이었던 고유진의 출연에 많은 이들이 자신만만해 했지만, 히든스테이지가 지난 뒤 혼란스러운 분위기가 이어졌다고 한다.

시즌1의 김경호와 시즌4의 민경훈, 김정민이 히든판정단으로 등장해 이목을 끌 예정. ‘히든싱어5’ 고유진 편 소식에 자진해서 출연했을 정도로 고유진의 오랜 팬임을 고백한 민경훈은 “떨어지는 건 내가 전문가”, “충분히 찾아낼 수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더불어 민경훈은 ‘Endless’를 불러 현장의 분위기를 압도했다고 한다. ‘히든싱어5’ 제작진은 “민경훈의 노래가 끝나자 박수를 받았다. MC 전현무는 감탄과 더불어 ‘다시 히든싱어 나오면 안 떨어질 것 같다’며 웃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