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준 ‘서른이지만 열일곱’ 특별 출연…신혜선 키운 삼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이승준/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이승준/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이승준이 오는 23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에 신혜선 삼촌으로 깜짝 등장한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 코마에 빠져 서른이 되어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 우서리(신혜선 분)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공우진(양세종 분),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

이승준은 극중 서리의 각별한 외삼촌 김현규 역을 맡았다. 김현규는 친누나와 매형의 사망 이후 서리를 맡아 키우게 된다. 서리가 부모의 부재를 느끼지 않도록 진심을 다해 키워준 다정한 인물로 극의 분위기를 한층 따뜻하고 아련한 감성으로 채워줄 예정.

현재 tvN ‘미스터 션샤인’에 고종 역으로 출연 중인 이승준은 차기작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까지 합류를 확정지으며 하반기 열일행보를 예고했다. ‘서른이지만’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