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첫 솔로 콘서트 ‘전국 투어’로 확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뱅 승리. / 사진제공=YG엔테테인먼트

그룹 빅뱅 승리. / 사진제공=YG엔테테인먼트

그룹 빅뱅 승리가 첫 솔로 콘서트를 전국 투어로 확대한다.

승리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후 2시 공식 SNS를 통해 승리의 전국 투어 콘서트 일정을 알리며 팬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했다.

승리는 오는 8월 15일 오후 6시 대구 EXCO에서, 8월 19일 오후 6시 부산 BEXCO에서 콘서트를 개최한다. 당초 8월 4일과 5일 서울 공연만 계획했으나, 팬들의 호응이 쏟아지면서 확대 편성됐다고 한다. 승리가 2008년 빅뱅의 ‘Global Warning Tour’ 이후 10년 만에 찾아가는 전국 투어여서 팬들의 기대가 쏠리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승리는 기다려준 전국 팬들에게 선사할 다양한 무대를 준비 중”이라며 “SNS 소통은 기본이고 직접 콘서트 티켓을 배송하는 이벤트를 여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완벽한 공연을 보여주기 위해 승리는 공연 기획, 홍보, 연출 등 다방면으로 참여하고 있다. 다채로운 퍼포먼스와 더불어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버릴 유쾌한 토크 시간도 마련한다”고 덧붙였다.

승리는 오는 20일 첫 솔로 정규 음반 ‘더 그레이트 승리(THE GREAT SEUNGRI)’를 발매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