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애하는 판사님께’ 윤나무, 깔끔한 수트 차림…재벌 4세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사진제공=SM C&C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사진제공=SM C&C

배우 윤나무가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 연출 부성철)를 통해 안하무인 재벌 4세로 변신한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실전 법률’을 바탕으로 법에 없는 판결을 시작하는 불량 판사의 성장기를 담는다. 윤나무는 극 중 안하무인 재벌 4세 ‘이호성’ 역을 맡아 활약한다.

19일 소속사를 통해 공개된 사진에는 재벌 4세 이호성으로 변신한 윤나무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깔끔한 수트 차림으로 법정에서 재판을 받고 있다. 안경테를 만지작 거리거나, 굳게 다문 입 모양을 한 채 두 손을 모으고, 또 어딘가를 향해 자신의 의견을 강력하게 피력하고 있는 모습이 그가 법정에 오게된 이유에 궁금증을 부른다.

윤나무는 그 동안 SBS ‘의문의 일승’, KBS ‘쌈, 마이웨이’, SBS ‘낭만닥터 김사부’ 등에 출연했다.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오는 25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