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에이핑크와 ‘뇌피셜’서 토론으로 붙고 싶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종민,뇌피셜

가수 겸 방송인 김종민이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히스토리 채널의 웹 예능 ‘뇌피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를 말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방송인 김종민이 “그룹 에이핑크와 토론하고 싶다”고 밝혔다.

1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히스토리 채널 웹 예능 ‘뇌피셜’ 공동 인터뷰에서다.

‘뇌피셜’은 김종민과 그에 맞서는 스타 게스트들이 매주 벌이는 토론을 보여주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의 게스트로는 신지를 포함해 제시, 홍진영, 다이아의 정채연, 김희철, 하하 등이 출연했다.

김종민은 정채연과의 토론에 대해 “서로 싸우면서도 즐겁게 했다”며 “아이돌들도 ‘뇌피셜’에 많이 출연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그는 “요즘 아이돌 친구들은 매일 일을 열심히 한다. 아이돌들의 생각은 어떤지 듣고 싶고 어르신들과도 토론을 해보고 싶다”며 초대하고 싶은 아이돌 게스트는 “에이핑크”라고 말했다.

김종민은 “에이핑크 멤버들이 자신있는 토론 주제를 정해서 주면 제가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뇌피셜’은 19일 오후 5시에 처음 방송되며 매주 목요일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