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녀석들’ 블락비 피오X악뮤 수현 합류…4일 동안 4개국 탐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선을 넘는 녀석들’/사진제공=MBC

MBC ‘선을 넘는 녀석들’/사진제공=MBC

MBC ‘선을 넘는 녀석들’에서 김구라, 이시영, 설민석, 블락비 피오, 악동뮤지션 수현이 4개국 탐사를 예고했다. 4일 동안 스페인, 모로코, 영국, 포르투갈을 넘나드는 여정을 펼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 13회에서는 블락비 피오와 악동뮤지션 수현이 새롭게 합류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녀들은 가장 먼저 카탈루냐 광장을 방문했다. 분리 독립 문제를 두고 스페인 정부와 대립 중인 바르셀로나의 현재와 역사를 들여다봤다. 이 과정에서 축구 명문 FC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의 라이벌의 역사도 함께 다룰 예정이다.

또한 선녀들은  천재 화가 피카소와 달리가 영감을 얻곤 했다는 람블라스 거리를 산책하며 자유와 여유로움을 만끽했다. 900년 전통을 자랑하는 보케리아 시장에도 방문했다.

특히 스페인이 낳은 천재 건축가 가우디의 역작인 구엘 공원을 찾아 자연과의 조화를 꿈꿨던 천재 건축가의 예술 작품을 직접 확인했다.

‘선을 넘는 녀석들’은 오는 20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