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김준현X슬기 듀엣 결성…멕시코 녹인 감미로운 멜로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정글의 법칙' 김준현, 슬기의 즉흥 공연.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김준현, 슬기의 즉흥 공연. /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에서 개그맨 김준현과 레드벨벳 슬기가 듀오를 결성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편에서는 개그맨 김준현이 기타 실력을, 레드벨벳 슬기가 노래 실력을 뽐낸다. 고단한 생존을 마무리 하던 중 김준현은 라칸돈족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본인이 한국에서 직접 챙겨온 통기타를 꺼내 들었다.

그는 최근 인기리에 상영했던 영화 ‘코코’의 OST ‘Remember Me’를 직접 연습해 왔다며 자세를 잡고 기타 연주에 나섰다. 라칸돈의 푸른 밤에 어울리는 김준현의 감미로운 기타 소리에 라칸돈족과 병만족은 어느새 그의 앞으로 모여 들었다.

레드벨벳 슬기는 김준현의 옆에 자리를 잡으며 즉흥으로 화음을 넣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서로 리듬을 맞추며 본격적으로 노래를 시작했다.

노래가 고조될수록 달달한 슬기의 보이스는 현장에 있는 라칸돈족과 병만족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병만족은 하나같이 “슬기 목소리가 장난 아니다” “노래가 기가 막힌다”는 등 감탄을 금치 못했다. 라칸돈 부족 소년은 슬기의 노랫소리에 얼굴까지 붉혀 모두에게 웃음 안겨줬다.

김준현과 슬기의 정글 미니 콘서트는 오는 20일 오후 10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