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성장하고 싶어요”…여름과 함께 피어날 청하 (종합)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청하 쇼케이스

가수 청하가 18일 오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3집 앨범 ‘블루밍 블루(Blooming Blu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지난 1년 동안 많이 아등바등하고 다른 사람들에게 많이 의지했어요. 모든 걸 처음 겪었으니까요. 앞으로도 계절이 바뀔 때마다 더욱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 노력하겠습니다.”

18일 오후 6시 세 번째 미니음반 ‘블루밍 블루(Blooming Blue)’를 발매하는 가수 청하의 말이다. 청하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회현동의 신세계 메사홀에서 ‘블루밍 블루’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부담감은 내려놓고 재밌게 활동하고 싶다”며 각오를 다졌다.

음반에는 타이틀곡 ‘러브 유(Love U)’를 포함해 모두 5곡이 실린다. 데뷔곡 ‘와이 돈트 유 노우(Why Don’t You Know)’를 썼던 작곡가 오레오가 ‘러브 유’를 작사, 작곡했다. ‘와이 돈트 유 노우’와 마찬가지로 트로피컬 하우스 장르를 활용해 여름 분위기에 맞는 노래를 만들었다.

“‘와이 돈트 유 노우’ 못지않게 청량하고 신나는 노래에요. 처음 가이드를 들었을 땐 ‘와이 돈트 유 노우’와 비슷하다는 생각을 했죠. ‘와이 돈트 유 노우’에선 자유분방한 분위기 속에 저의 개성을 보여줬는데 ‘러브 유’는 수영장 파티에 가까운 느낌이에요. 가사의 내용도 다르고요.”

청하 쇼케이스

가수 청하가 18일 오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3집 앨범 ‘블루밍 블루(Blooming Blu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멋진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JYP연습생 시절 친분을 쌓았던 가수 백예린은 자작곡 ‘프롬 나우 온(From Now On)’을 선물해줬다. 나른하고 달콤한 분위기의 노래다. 청하는 “수록곡 중 가장 녹음을 빨리 마쳤다”며 “그만큼 자연스럽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녹음할 수 있었다. 다시 한 번 예린이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고 했다.

청하는 ‘댄싱 퀸’으로 통한다. Mnet ‘프로듀스101’과 그룹 아이오아이를 거쳐 지난해부터 솔로 가수로 활동하면서 직접 만든 안무로 인기를 얻어왔다. ‘러브 유’의 안무도 청하가 직접 만들었다. 그는 “‘와이 돈트 유 노우’ 때는 안무를 여러 번 수정했는데 이번에는 금방 ‘OK’ 사인을 받았다”며 뿌듯해 했다. 와킹 등 강렬한 분위기의 안무를 주로 만들어왔던 청하는 ‘러브 유’에서 머리 위로 하트를 만드는 ‘하트 댄스’로 발랄하고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청하 쇼케이스

가수 청하가 18일 오후 서울 중구 신세계 메사홀에서 열린 미니 3집 앨범 ‘블루밍 블루(Blooming Blu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멋진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청하는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했다. 음반 제목 ‘블루밍 블루’ 도 이런 욕심과 자신감을 담고 있다.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제목이 암시하듯 이번 음반은 활짝 피어나 짙어진 푸른색처럼 더욱 성장한 청하의 자신감을 엿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와이 돈트 유 노우’와 ‘롤러코스터’가 예상 밖의 많은 사랑을 받았어요. 이번 음반을 준비하면서 부담이 없었다면 거짓말이겠지만 감사한 마음으로 부담을 줄이려고 했습니다. 제가 느낀 감사함의 크기만큼 준비하면 분명 좋아해주시는 분들이 계실 거라고 생각했어요. 부담은 무대 위에 내려놓고 재밌게 활동하고 싶습니다.”

단독 콘서트는 청하의 꿈이다. 그는 “매번 음반을 준비할 때마다 ‘이 노래는 무대 위에서 어떻게 꾸밀까’ 상상한다. 회사와 상의해서 좋은 모습을 빨리 보여드리고 싶다. 만약 단독 콘서트를 하게 된다면 많이 놀러와 주시길 바란다”며 웃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