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 정재영, 믿고 보는 배우의 ‘대본 열공’ 현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검법남녀’/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MBC ‘검법남녀’/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MBC ‘검법남녀’에 출연하는 정재영의 대본 삼매경 현장이 공개됐다.

‘검법남녀’ 제작진은 16일 정재영의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재영은 본격적인 촬영에 앞서 대본에 집중하거나 동선을 체크하고 있다. 특히 촬영 쉬는 시간에도 대본에서 눈을 떼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검법남녀’ 관계자는 “모든 배우들이 그렇지만, 특히 정재영 배우는 캐릭터에 대해서 연구하고 열심히 하는 모습이 존경스럽다. 항상 세트장 뒤 조용하고 어두운 구석에서 혼자 대본을 열심히 보고 계셔서 가끔 지나가다 깜짝깜짝 놀란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후 촬영에 들어가면 대본에 있는 백범 보다 더욱 카리스마 있고 멋있게 역할에 몰입하시는 모습을 보여 현장에 있는 모든 스태프들이 감탄한다”며 “이번 주 방송에서도 정재영 배우의 깊이 있는 연기와 함께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검법남녀’ 는 16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