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예요’ 조병희, “집에 돌아오지 않는 남편 찾아 대낮의 추격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조선 ‘얼마예요?’/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얼마예요?’/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얼마예요?’에서 조병희가 남편 이윤철과 대낮의 추격전을 벌인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16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얼마예요?’에서는 방송인 이윤철의 아내 조병희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조병희는 “남편이 이틀 연속으로 집에 들어오지 않아, 남편이 자주 가는 사우나에 동생과 몰래 찾아갔다”며 일화를 털어놨다. 그는 “나를 발견한 남편이 깜짝 놀라 그대로 줄행랑을 치기 시작해, 나도 같이 따라 뛰었다. 정말 목숨을 걸고 뛰더라. 대낮의 쫒고 쫓기는 추격전이었다”고 해 스튜디오를 아연실색하게 만들었다.

사건의 당사자인 이윤철은 “생각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했다”는 궁색한 변명으로 야유를 받았다.

오정태는 SNS를 통해 자신을 감시하는 아내에 대해 이야기했다. “아내는 다른 사람의 SNS에 올라온 사진 속 내가 들고 있던 쇼핑백을 검색해, 그날 내 행선지를 찾아낸다”고 해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핸드볼 해설위원으로 활동중인 최현호와 홍레나 부부가 처음으로 출연한다. 아내 홍레나는 결혼 전 남편 최현호가 자신 몰래 유흥주점에 간 사실을 알고 파혼할 뻔 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