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식당’ 이상민 “어머니 10개월 만에 퇴원” 근황 전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잠시 휴-이식당'  이상민/ 사진제공=코미디TV

‘잠시 휴-이식당’ 이상민/ 사진제공=코미디TV

방송인 이상민이 코미디TV ‘잠시 휴-이식당'(이하 ‘이식당’)을 통해 어머니의 근황을 전했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이식당’ 10회에서 이상민은 서울의 한 간장게장 맛집을 찾는다. 이번 사연의 주인공은 “도쿄에 사는 일본인 친구가 간장게장을 먹으러 일 년에 한 번은 한국을 방문한다”고 밝히며 이상민에게 게장을 맛볼 것을 추천했다.

식당을 찾은 이상민은 사연 주인공의 추억 속 음식인 꽃게 간장게장과 참게 간장게장을 시켰다. 게장을 맛있게 먹던 이상민은 “지금 메뉴 하나를 만들고 싶다”며 “간장게장 소스에 메밀국수를 찍어 먹으면 정말 맛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게장 맛에 감탄하며 촬영을 이어가던 이상민은 갑자기 “꽃게 간장게장과 참게 간장게장을 포장해달라”고 주문했다. 그는 “어머니께 가져다 드리려고 한다”며 “어머니가 어제(촬영일 기준) 퇴원하셨다”고 밝혔다.

이상민은 “어머니가 10개월 만에 퇴원하셨다. 맛있는 음식을 보니까 어머니 생각이 난다”고 말했다.

이상민 어머니는 건강상의 이유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하차해 관심을 모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