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솔비, “사회공헌대상에서 상 받기 싫어 도망갔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에브리원

솔비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찾아온다.

오는 17일 방송될 ‘비디오스타’는 ‘마음 재벌 특집! 어디서 사람 냄새 안 나요?’ 편으로 꾸려져 마음 따뜻하기로 소문난 김원희, 성대현, 홍경민, 솔비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솔비는 사회공헌대상에서 상을 받기 민망해 도망쳤다고 밝혔다. 그는 “사회 공헌을 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내가 상을 받는게 너무 부끄러웠다”며 당시의 심경을 설명했다. 솔비는 봉사활동, 자선 콘서트 참여, 수익금 전액 기부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그의 ‘아트테이너’ 행보도 공개됐다. 이날 그는 개인 방송 오픈을 앞두고 있다고 밝히며 “채널 오픈을 위해 열심히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개인 방송을 통해 노래, 미술, 방송 등 다양한 활동을 하는 자신의 일상을 보여줄 것이 예고됐다.

또한 이번 방송에서는 솔비가 방탄소년단의 멤버 진과 ‘정글의 법칙’을 통해 절친이 된 사연을 알린다. 진의 살가운 성격을 칭찬하던 솔비는 ‘아.알.못(아이돌을 알지 못하는)’ 김원희에게 그를 설명하느라 한동안 진땀을 뺐다는 후문이다.

‘비디오스타’는 17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