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더원, 이소라 ‘제발’ 열창… ‘넘사벽’ 가창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불후의 명곡' 더원/ 사진=KBS2 방송화면

‘불후의 명곡’ 더원/ 사진=KBS2 방송화면

더원이 ‘넘사벽’ 가창력을 과시했다.

1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은 가수 겸 작곡가 김현철 편으로 더원, 박재정, 휘성, 곽진언, 몽니, 김원주, 벤, 고영열, 승희가 출연해 대결을 펼쳤다.

이날 더원은 “전설로 나온 김현철은 음악생활을 하게 된 계기를 만들어 준 사람”이라며 “제 앞에 운명적으로 나타난 분”이라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더원은 이소라가 작사하고 김현철이 작곡한 ‘제발’을 선곡했다. 차분하게 시작해 특유의 감성을 녹여 담담하게 노래를 부르던 더원은 후렴구에서 고음을 폭발 시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원은 노래가 끝난 후 김현철에게 “선배님 진심으로 사랑합니다”라며 마음을 표현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