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미숙, 대기업 회장의 ‘팜므파탈’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미숙/ 사진제공=싸이더스HQ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이미숙/ 사진제공=싸이더스HQ

배우 이미숙이 시선을 압도하는 매력을 발산했다.

14일 소속사 싸이더스HQ는 SBS 새 주말특별기획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에 출연하는 이미숙의 포스터 촬영현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이미숙은 블랙과 레드의 강렬한 드레스와 볼드한 액세서리를 착용하고 있다. 화려한 스타일링에 가면을 들고 있어 마치 무도회장에 있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무표정한 얼굴일 때는 범접할 수 없는 고고한 매력을 발산하다가도 화사하게 미소 지을 땐 매혹적인 팜므파탈의 매력을 자아내며 존재감을 과시하기도.

이미숙은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서 ‘민자영’ 역을 맡아 파인 코스메틱의 워커홀릭 회장으로 분할 예정이다.  도회적이고 세련된 이미지로 대기업 회장 역할을 위화감 없이 소화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대체불가한 매력을 발산하며 첫 방송의 기대감을 끌어올린 이미숙을 비롯해 남상미, 김재원, 조현재, 한은정 등이 출연하는 SBS 새 주말특별기획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오늘(토) 오후 9시 5분에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