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시티, ‘뮤뱅’서 신곡 ‘플라워’ 첫 공중파 무대…‘성공적’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 캡처

그룹 바시티가 KBS2 ‘뮤직뱅크’에서 새 싱글 앨범의 첫 공중파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바시티는 13일 오후 ‘뮤직뱅크’에 출연해 새 싱글 앨범 타이틀곡 ‘플라워(Flower)’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댄디한 의상을 입고 등장한 멤버들은 칼군무와 생동감 넘치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특히 꽃이 피고 지는 듯한 모습을 안무로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싱글 ‘Flos clarissimus’는 ‘가장 빛나는 꽃’이란 뜻이다. 앨범을 통해 더욱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와 가창력을 선보이겠다는 바시티 멤버들의 각오를 담았다.

신곡 ‘플라워’는 연인에게 상처받는 여성을 사랑하는 남자의 마음을 담아냈다. 이전 앨범과 비교해 바시티의 강한 라인을 보여줬다.

이날 방송에는 바시티를 비롯해 A.C.E, 골든차일드, 네온펀치, 미교, 신현희와김루트, 유앤비(UNB), 제시 등이 출연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