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 1열’ ‘프랑켄슈타인’ 카이, “별거 아닌 것에도 눈물이 난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방구석1열’/사진제공=JTBC

JTBC ‘방구석1열’/사진제공=JTBC

JTBC ‘방구석1열’에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민우혁, 카이, 박민성이 출연한다.

민우혁, 카이, 박민성은 13일 방송될 ‘방구석1열’의 두 번째 코너 ‘머글랭밥차’에 등장한다.

이날 박민성은 SNS 라이브 퀴즈쇼에서 ‘프랑켄슈타인’을 위해 결혼식까지 포기한 일화를 공개한다. 그는 “혼인 신고만 한 후 아내와 아이들과 함께 살고 있다. 아직까지 결혼식을 올려주지 못해 아내에게 너무 미안했다. 늦게나마 결혼을 생각하던 와중에 ‘프랑켄슈타인’에 합류하게 됐는데, 아내가 내게 ‘작품을 성공적으로 끝낸 후 결혼식을 하자’고 했다”며 아내에 대한 미안함과 고마움을 드러낸다.

또한 ‘프랑켄슈타인’에서 인간에 대한 증오심을 품은 괴물을 연기한 카이는 괴물 역할을 맡은 후 울보가 된 사연을 공개한다. 그는 “이제는 별거 아닌 것에도 눈물이 나고 심지어 길가에 피어 있는 꽃만 봐도 눈물이 난다”고 털어놓는다.

이에 MC 윤종신은 “원래 남자들은 나이가 들면 눈물이 많아진다. 별 내용 아닌 드라마를 보고도 눈물을 흘린다”고 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방구석1열’은 13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