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오 원셋, 슈가레코드에 새 둥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원셋 / 사진제공=슈가레코드

원셋 / 사진제공=슈가레코드

레이블 슈가레코드가 “듀오 원셋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원셋은 작곡과 기타, 보컬을 담당하는 예진, 메인 보컬 후아유로 구성된 듀오다. 유튜브에서 먼저 주목받은 이 팀은 드라마 OST, 싱글, EP 등을 발표하는 것은 물론 공연 활동도 활발하게 펼쳐왔따.

슈가레코드에는 뷰티핸섬, 마리슈, 입술을깨물다 등이 소속됐다. 원셋은 “슈가레코드와 함께 만나 영상, 음원, 공연 등을 통해 보다 폭넓고 새로운 컨텐츠로 팬들과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원셋은 오는 가을, 겨울 발매를 목표로 음원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