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단독 콘서트, 다채로운 무대 준비 중”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위너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가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다채로운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너는 오는 8월 19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위너 2018 에브리웨어 투어 인 서울(WINNER 2018 EVERYWHERE TOUR IN SEOUL)’을 열고 해외 투어의 시작을 알린다.

지난 12일 서울 콘서트 1차 예매가 마무리됐으며 13일에는 콘서트 두 번째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번 포스터에는 위너의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색채를 담아냈다고 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멤버들은 기쁜 마음으로 팬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강승윤은 “그동안 해외 팬들을 자주 만나러 가지 못해 아쉬웠는데, 그 아쉬움을 모두 털어버릴 수 있는 멋진 투어로 만들겠다”고 각오를 전했고, 김진우는 “전 세계의 이너서클(팬클럽)을 보러 가게 되어 기분이 좋다”라며 기뻐했다.

송민호는 “다채로운 무대를 준비 중”이라는 말로 자신감을 나타냈고, 이승훈도 “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완벽한 무대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위너의 서울 콘서트는 오는 18일 오후 8시 옥션 티켓을 통해 2차 일반 예매가 시작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