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스트 김철민, ‘한입만’ 주연 발탁…목소리 남친→눈웃음 남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허니스트' 김철민/ 사진제공=FNC

‘허니스트’ 김철민/ 사진제공=FNC

밴드 허니스트 멤버 김철민이 웹드라마 ‘한입만’ 정규 시즌1 주연으로 발탁됐다.

‘한입만’은 세상 전국 맛집을 찾아 다니며 먹고 떠드는 세여자의 기승전 ‘연애’ 드라마로, 김철민은 파일럿에서부터 정규 시즌1까지 주연 자리를 꿰찼다.

김철민은 ‘한입만’에서 웃는 얼굴로 철벽을 치는 바른생활 스타일의 엄친아 ‘주우경’ 역을 맡았다. 남중, 남고, 공대지만 훈훈한 비주얼로 인기가 많으며 극 중 여자친구 하은성(김지인 분)과 풋풋하고 행복한 연애를 하고 있는 인물이다.

정규 시즌1에 앞서 올해 3월 방영한 파일럿에서도 주우경 역을 맡은 바 있으며, 두 편의 파일럿은 3개월 만에 1400만 뷰의 조회수와 40만 명의 시청자 참여를 기록해 큰 화제를 모았다.

특히 밴드 허니스트의 메인 보컬로 ‘목소리 남친’이라 불려온 김철민은 이번 드라마에서 매력적인 눈웃음을 발산하며 ‘눈웃음 남주’ ‘랜선 남친’ 등의 애칭을 얻는 등 다재다능한 매력을 뽐냈다.

‘한입만’은 19일 오후 7시 네이버TV와 플레이리스트 SNS 채널을 통해 처음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