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언니’ 한채영, 레드벨벳 예리 자작곡에 “재주 많다, 더 어필했으면” 조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4 ‘비밀언니’/사진제공=JTBC4

JTBC4 ‘비밀언니’/사진제공=JTBC4

JTBC4 ‘비밀언니’에서 한채영이 레드벨벳 예리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넨다.

13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되는 ‘비밀언니’ 11회에서는 한채영과 예리 커플이 더욱 깊은 우정을 다진다.

최근 녹화에서 사이판에서 여행 중인 채영과 예리는 두 번째 술자리를 갖게 됐다. 저녁 식사 후 칵테일을 마시던 예리는 “그냥 음료수 같다”며 거침없이 술잔을 비워냈다. “취하는 거 아니냐”며 걱정하는 한채영의 우려대로 예리는 ‘3단계 주사’를 보이는 등 엉뚱하지만 귀여운 면모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취침준비를 마친 후 한 침대에 누워 한채영은 첫 만남 당시 예리가 들려준 자작곡 ‘스물에게’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예리에게 “재주가 많으니 회사에 너 자신을 좀 더 어필하라”며 진심을 담아 조언했다. 예리는 “이런 말을 해주는 사람이 없어서 더 와 닿는다”고 감동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예리가 채영을 떠올리며 만든 두 번째 자작곡 ‘쉼터’도 공개된다.

‘비밀언니’는 정글 같은 연예계에서 고민 많은 동생과 같은 고민을 겪어 온 ‘인생 언니’가 한 침대에서 하룻밤을 보내며 우정을 쌓아가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한채영과 예리의 사이판 비밀여행이 담긴 ‘비밀언니’ 11회는 7월 13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신규 트렌드 라이프스타일 채널 JTBC4를 통해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