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영자, 한 발 뗄 때마다 ‘맛집’…유혹에 정신 혼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 다이어트 위기를 맞는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영자는 맛 표현에 심취해 있다. 또한 가게 유리창에 찰싹 붙어 눈으로 시식을 하고 있는 듯한 모습이다.

이는 이영자가 먹지 못하는 아쉬움을 ‘상상 먹방’으로 달래고 있는 것. 다음 날 CF 촬영을 앞두고 다이어트에 돌입한 그는 매니저와 한강에서 운동을 한 뒤 맛집 골목으로 향했다.

이영자는 한발자국 뗄 때마다 풍기는 음식 냄새의 유혹을 이겨내려 애썼다. 그녀는 유리창을 통해 손님들과 아이컨택을 하더니 “한 번만 먹어봐줘요 국물!”이라고 외치며 간절하게 먹방을 요청했다. 무엇보다 이영자는 여러 맛집의 유혹을 간신히 이겨낸 뒤 ‘이것’ 앞에서 마지막 고비를 맞이했다.

이영자의 ‘상상 먹방’은 오는 14일 오후 11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