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각난 기억”…’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메인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메인 포스터/사진제공=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메인 포스터/사진제공=SBS

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의 공식 포스터 2종이 12일 공개됐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제작진은 ‘나’에 대한 기억을 잃어버린 지은한(남상미 분)의 위기를 예고한 메인 포스터를 선보였다. 또한 조각난 기억을 안고 살게 된 은한을 중심으로 얽히고설킨 인연을 만들어갈 주인공들의 이야기가 담긴 단체 포스터도 공개했다.

메인 포스터는 앞서 공개된 첫 번째 티저 영상 속 은한의 고독과 혼란이 보다 선명하게 포착됐다. 바쁘게 움직이는 군중들 사이, 오롯이 혼자가 된 은한은 두려움이 가득한 눈빛으로 “나는 누구일까요?”라는 물음을 던지고 있다. 극 초반부, 불가피한 사정으로 페이스오프급 성형수술을 감행하는 은한은 그 후유증으로 모든 기억을 잃게 된다. 그녀가 ‘나’를 찾아가는 다이내믹한 과정이 드라마의 최대 재미가 될 전망이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단체 포스터/사진제공=SBS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단체 포스터/사진제공=SBS

이어 단체 포스터는 은한이 기억을 찾아가는 중 인연을 맺게 될 주요 인물들을 채워지지 않은 지그소 퍼즐(jigsaw puzzle) 안에 모두 모아뒀다. 은한의 곁을 지켜줄 든든한 흑기사 한강우(김재원 분)부터 SBC 방송국 대표 앵커 강찬기(조현재 분), 그의 어머니 민자영 회장(이미숙 분), 민 회장가의 집사 정수진(한은정 분), 강우의 과거 연인 송채영(양진성 분)까지 다섯 명의 인물은 지은한이라는 접점을 통해 복잡한 관계를 맺으며 예측불가한 극 전개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오는 14일 오후 8시 55분에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