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애니메이션 ‘신비아파트’, 웹드라마로 탄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기억, 하리' 티저 영상/사진제공=CJ ENM

‘기억, 하리’ 티저 영상/사진제공=CJ ENM

투니버스 인기 애니메이션 ‘신비아파트’가 올 여름 실사 웹드라마로 제작된다.

투니버스는 12일 신비아파트 외전인 웹드라마 ‘기억, 하리’ 티저 영상과 포스터를 공개했다. 티저 영상 속 하리(박지예 분)는 교복을 입고 있다. 이어 그를 지켜보는 의문의 남자가 나타나고, 교실에는 이상한 기운이 흐르며 평화롭던 분위기는 한 순간에 반전된다. 갑자기 검은 손이 하리의 얼굴을 감싸자 그는 공포에 질려버린다.

‘기억, 하리’는 원작 ‘신비아파트’보다 4년 후로 설정됐다. 고등학생이 된 하리와 친구들을 중심으로 여름방학 기숙사에서 벌어지는 사건을 다루는 12부작 호러 로맨스 드라마. 첫 방송은 오는 8월 2일 오후 8시로, 매주 목, 금요일 투니버스와 유튜브에서 동시에 방송된다. 박지예, 현준, 장소정, 이동길, 정성영이 출연한다.

연출을 맡은 CJ ENM 박용진PD는 “’신비아파트 원작자’와 ‘기억, 하리’를 준비하며 굉장히 많은 신경을 썼다. 특히 지난 시즌 애니메이션에서 못 다 보여준 하리와 강림의 비밀스런 이야기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원작 ‘신비아파트’는 투니버스 자체 제작 애니메이션 시리즈로 투니버스 개국 이래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작품이다. 가장 최근 시즌은 ‘신비아파트: 고스트볼X의 탄생’으로 지난 3월 10.8%의 타깃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종영했다. 하반기 후속작 방영도 계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