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한혜진, 엄마와 함께하는 ‘파란만장’ 농촌 체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한혜진의 여름맞이 농촌 생활기가 공개된다.

오는 1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는 한혜진이 여름을 맞아 강원도 홍천에 있는 어머니의 집을 방문한다.

이날 한혜진은 소소하게 농사를 지으며 생활하시는 어머니를 따라 좌충우돌 농촌 체험을 한다. 깨끗한 공기와 신선한 작물들 사이에서 싱그러운 자연에 취한 그녀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힐링을 선사할 예정.

그러나 농사를 잘 알지 못하는 한혜진이 어머니의 평화로운 텃밭에 뜻하지 않은 위기를 불러일으킨다고. 특히 보이는 풀마다 “이게 잡초야?”라고 물으며 멀쩡한 작물까지도 거침없이 뽑아내려해 어머니의 뒷목을 잡게 만든다. 또 다슬기를 잡기 위해 찾아간 개천에서도 녹록치 않은 고난을 겪는다.

아울러 화보 촬영이나 여행, 회사 체육대회 등 그녀만 등장하면 뜬금없이 쏟아지는 비에 ‘비를 부르는 마녀’에 등극한 한혜진이 이번에도 폭우를 만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