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아현, 엘엔컴퍼니와 전속계약…‘서른이지만 열일곱’ 출연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이아현. / 사진제공=KBS

배우 이아현. / 사진제공=KBS

배우기획사 엘엔컴퍼니가 배우 이아현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엘엔컴퍼니 측은 “오랜 시간 변함없이 좋은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이아현과 한 식구가 돼 기쁘다.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아현의 활동 전반에 대해 세심하고 확실한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아현은 오는 23일 처음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활동을 이어간다. 주인공 공우진(양세종)의 누나인 공현정으로 분한다. 자유롭고 즉흥적인 성격의 외과의사로 우진에게는 터프한 누나이자 자식에게는 ‘쿨’한 엄마다.

1994년에 데뷔한 이아현은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 ‘그 여자네 집’, ‘순수의 시대’, ‘왕의 여자’, ‘반짝반짝 빛나는’, ‘아름다운 그대에게’, ‘오로라 공주’, ‘여왕의 교실’, ‘정도전’, ‘미워도 사랑해’, ‘미스티’와 영화 ‘중려나무 숲’, ‘국경의 남쪽’, ‘오빠가 돌아왔다’, ‘소녀괴담’ 등에 출연해왔다. 최근에는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에서도 활약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