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산다’ 이시언·기안84, 박나래 집에서 ‘19금 서적’ 발견 ‘깜짝’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 기안84, 이시언.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 기안84, 이시언. / 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방송인 박나래가 이사를 위해 이시언과 기안84에게 자신의 살림살이를 나눠준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나래 바’를 방문한 이시언과 기안84의 하루가 그려진다. 계약 만료로 이사를 앞두고 있는 박나래는 두 사람에게 자신의 물건을 아낌없이 나눠졌다고 한다.

먼저 박나래는 식기 하나 없는 기안84를 위한 맞춤 선물로 그릇 세트와 밥상, 프라이팬을 선물했다. 술을 좋아하는 이시언을 위해 맥주 케그를 내어줬다.

이에 이시언과 기안84는 물욕이 생겼는지 박나래 집 곳곳에 널린 물건들을 눈여겨보기 시작했다. 특히 두 사람은 여러 권의 19금 서적을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고 해 궁금증을 커지게 만든다. 제작진은 “이시언·기안84와 박나래의 현실 남매 호흡이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라고 귀띔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